skip navigation

멜론매거진

작은 것들의 신, 상반기를 수놓다 [힙합엘이]

Special작은 것들의 신, 상반기를 수놓다

현재 국내 힙합씬에서 가장 뜨거운 레이블을 꼽자면, 단연 비스메이저 컴퍼니(이하, VMC)가 아닐까. 2015년 최고의 음반 중 하나인 딥플로우의 [양화]를 기점으로 VMC는 점차 레이블의 영향력을 넓혀가고 있다. 특별한 방송 출연 없이도 이들은 음악과 공연을 기반으로 꾸준히 성장했고, 수준급의 작품을 연달아 발표하며, 가속도를 높이고 있다. 이와 같은 흐름은 2016년에도 마찬가지다. 최근에는 메인 프로듀서인 TK가 첫 정규 앨범 [Tourist]를 발표했고, 이어 Don Mills, 우탄, Odee 등도 새로운 스튜디오 작품에 열성을 다하고 있다.
이 표는 리스트로 체크박스, 번호, 곡명, 아티스트, 앨범, 좋아요, 뮤직비디오, 다운로드 내용을 포함하고 있으며, 표 하단에 제공하는 전체선택, 듣기, 다운로드, 담기, 선물하기 기능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NO
곡명
아티스트
앨범
좋아요
뮤비
다운
1
2
3
4
TK
5
TK
앞선 이들의 활약 역시 두드러졌지만, 사실 올 상반기 VMC의 테이블세터는 넉살이었다. 그는 첫 번째 정규를 발표하며 단숨에 씬의 중심부로 합류했고, 수준급의 리리시즘과 원체 타고난 기술적인 랩을 선보이며 높은 타율을 기록하고 있다. 최근 들어 많은 주목을 받고 있지만, 사실 넉살은 꽤 오랫동안 실력을 다져왔다. 대기만성형이라는 표현이 그의 이름 앞에 따라오는 것도 그 이유다. 퓨처 헤븐으로 언더그라운드 활동을 시작했던 넉살은 좋은 랩에 비해 큰 주목을 받지 못했다.

믹스테입인 [Mili tape]과 몇몇 크루 활동으로 적절하게 텐션을 유지했지만, 확실한 한 방이 없음은 늘 아쉬운 대목이었다. 그러나 'RHYD YO'라는 무료 공개 곡과 프로듀서 CODE KUNST와 함께 한 'Organ', '에디슨' 등이 인기를 끌고, 각종 공연에서 라이브 실력이 입소문을 타며 넉살은 점차 이름을 알려 간다. 이후 딥플로우의 권유에 의해 VMC에 합류하고, 'Nuckle Flow'를 공개하며 그가 한 단계 도약하게 된 것은 이미 유명한 사실이다.
이 표는 리스트로 체크박스, 번호, 곡명, 아티스트, 앨범, 좋아요, 뮤직비디오, 다운로드 내용을 포함하고 있으며, 표 하단에 제공하는 전체선택, 듣기, 다운로드, 담기, 선물하기 기능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NO
곡명
아티스트
앨범
좋아요
뮤비
다운
1
2
3
4
그리고 올 2월 발표한 [작은 것들의 신]을 기점으로 넉살은 솔로 아티스트로서의 입지를 다진다. 인도의 여류작가 Arundhati Roy의 동명의 소설에서 타이틀을 따온 앨범 안에는 넉살이라는 아티스트가 구현하고픈 다양한 관점이 고스란히 담겨 있었으며, 그가 예전부터 구사하고 싶었다던 Common 식의 따뜻함 역시 두드러졌다. 당연히 상반기 주목할 만한 수작 중 하나라는 타이틀을 부여하기에도 부족함이 없었다.
이 표는 리스트로 체크박스, 번호, 곡명, 아티스트, 앨범, 좋아요, 뮤직비디오, 다운로드 내용을 포함하고 있으며, 표 하단에 제공하는 전체선택, 듣기, 다운로드, 담기, 선물하기 기능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NO
곡명
아티스트
앨범
좋아요
뮤비
다운
1
팔지 않아 19금 팔지 않아
2
3
이 표는 리스트로 체크박스, 번호, 곡명, 아티스트, 앨범, 좋아요, 뮤직비디오, 다운로드 내용을 포함하고 있으며, 표 하단에 제공하는 전체선택, 듣기, 다운로드, 담기, 선물하기 기능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NO
곡명
아티스트
앨범
좋아요
뮤비
다운
1
ONE MIC 19금 ONE MIC
2
3
올가미 19금 올가미
4
5
I Got Bills I Got Bills
넉살 특유의 테크닉적인 랩과 날카로운 통찰력도 여전했다. 다양한 시점을 자유자재로 오가며 현실과 가상의 공간을 교묘하게 활용한 'ONE MIC'와 부정적인 시각을 올가미라는 키워드에 빗댄 '올가미'가 대표적이다. 스스로를 기술적인 장인에 빗댄 'Skill Skill Skill'과 이미 하나의 히트곡으로 자리 잡은 '팔지 않아' 역시 시원시원한 인토네이션이 돋보였다. 넉살은 자신이 갖추고 있는 언어적 장점과 발성의 강점을 최대한 이용해 전달력과 화려함을 동시에 사로잡으며, 지루하지 않은 구성을 완성했다.
피처링진의 활용 역시 주목할 거리다. 각종 공연에서 울려 퍼지고 있는 VMC식의 강력한 단체 곡인 '악당출현'부터, Don Mills의 목소리가 돋보인 '얼굴 붉히지 말자구요', 화지와 차붐이 무거운 분위기를 구축한 'HOOD', 넉살이 과거부터 꾸준하게 존경을 표해 온 베테랑들인 Paloalto와 MC Meta가 힘을 더한 'Do It For' 등은 큰 이질감 없이 앨범에 자리하고 있다.

그 누구 하나 빠지지 않은 래퍼이지만, 넉살은 이 중에서도 발군의 활약을 펼치며 주객전도를 허용하지 않는다. 그 동안 피처링 래퍼 정도로 여겨졌던 넉살이 각종 참여진 사이에서 확실하게 주인공 역할을 하는 자체가 그가 솔로 아티스트로서의 힘을 갖췄음을 대변했다.
이 표는 리스트로 체크박스, 번호, 곡명, 아티스트, 앨범, 좋아요, 뮤직비디오, 다운로드 내용을 포함하고 있으며, 표 하단에 제공하는 전체선택, 듣기, 다운로드, 담기, 선물하기 기능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NO
곡명
아티스트
앨범
좋아요
뮤비
다운
1
2
3
4
사실, 그간 넉살의 이름 앞에는 "신인"이라는 단어가 꼬리표처럼 따라다녔다. 그가 꽤 오랫동안 활동을 이어왔고, 메인은 아니지만, 각종 공연에 이름을 올렸던 것을 생각한다면 다소 의외이기도 한 수식어였다. 그 가장 큰 이유는 확실한 앨범이 없단 것이었다. 그리고 [작은 것들의 신]을 기점으로 넉살은 신인이라는 꼬리표를 확실히 잘라낸다.
그는 어엿한 솔로 아티스트로 우뚝 설 수 있음을 그만의 방식으로 증명했다. 몇몇 아쉬움과는 별개로 넉살은 꾸준하게 성장해 온 능력을 구현했으며, 앨범 발표 이후의 각종 피처링 작업을 통해 그 흐름을 여전히 이어가고 있다. 상반기가 거의 다 지나가는 현재이지만, 넉살의 힘은 여전히 유효하다. 각종 파티와 공연에서 그의 퍼포먼스를 직접 감상해보길 추천한다.
힙합엘이

힙합엘이가 소개하는 차별화된 음악세계 'One Step Closer To Hiphop & R&B'

리뷰